캐드 자격증 난이도, 종류 별 쓸모

캐드 자격증 난이도, 종류, 쓸모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캐드는 컴퓨터 상에서 도면을 그릴 수 있는 프로그램입니다. 폴리텍이나 국비지원으로 캐드자격증을 쉽게 취득할 수 있습니다.

또한 취업 수요도 많아져서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는 자격증입니다.

캐드 자격증 종류

캐드 자격증 종류는 ATC, CAT, 전산응용건축제도기능사, 전산응용기계제도기능사로 나눠집니다.

ATC와 CAT는 민간자격증입니다. ATC 자격증은 원래 1급과 2급이 있었는데, 2급이 한국생산성본부로 이관되어 CAT자격증으로 명칭이 바뀌었습니다. ATC 자격증은 한국ATC센터에서 주관하고 있습니다.

전산응용건축제도기능사와 전산응용기계제도기능사는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주관하는 국가공인 자격증입니다.

다른 컴퓨터 자격증들은 아래 링크들을 참고해주세요.

캐드 책

캐드 자격증 난이도

캐드 자격증 난이도는 ATC자격증보다 전산응용 자격증이 어렵습니다.

ATC와 CAT 자격증은 캐드프로그램을 다루기만 하면 됩니다. 시험 역시 2D CAD 프로그램의 사용 능력과 지식을 평가하는 것이 중점입니다.

반면 전산응용 자격증은 전공지식이 포함된 설계를 해야합니다.

전산응용건축제도기능사 자격증인 경우 건축설계 및 시공기술, 인테리어에 대한 기초지식을 익히고 CAD프로그램으로 도면을 작성해야합니다.

전산응용기계제도기능사 자격증인 경우 CAD 프로그램을 이용해서 산업체의 제품개발, 설계, 생산기술 부문의 기술정보를 표현하고 저장하기 위한 도면을 산업표준 규격에 준하여 만들어야합니다.

컴퓨터에 오토캐드 프로그램을 설치했다면 캐드 자격증 독학을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오토캐드 프로그램은 비싸며, 컴퓨터 사양이 높아야합니다.

그래서 집에서 캐드 연습을 하지 못하는 분들은 실기 공부를 위해서라도 학원을 등록해야합니다. CAD 자격증은 국비지원이 가능하니 비용 부담이 덜할겁니다.

캐드 자격증 난이도

캐드 자격증 쓸모

현재 오토캐드는 건축, 기계, 선박, 금속 등 안쓰이는 분야가 없습니다. 캐드 자격증이 있다면 취업에 유리한 것은 사실입니다.

캐드 자격증 종류 중 취업에 유리한 자격증은 전산응용 자격증입니다. 건축과 기계에 대한 기초지식을 활용해서 도면을 그릴 수 있기 때문입니다.

ATC 자격증은 오로지 오토캐드 프로그램 사용법을 배우는 것이기 때문에 취업에 활용할 수도 없으며, 실무에 활용하기 힘듭니다.

캐드 자격증을 취득한다고 설계를 할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캐드는 프로그램일뿐입니다. 캐드 자격증은 프로그램 사용법을 알려주기만 합니다.

설계를 하기 위해서는 전공분야의 전문지식이 있어야하며, 오더하는 회사의 요구에 맞쳐 물건을 만들어 낼 수 있어야합니다.

캐드 자격증 책

설계를 할 수 있으면 중소기업 기준 4천만원의 연봉부터 시작할 수 있을겁니다.

캐드 프로그램만 사용할 수 있고, 설계를 못한다고하더라도 취업은 가능합니다. 설계가 끝난 제품 도면을 수정하는 업무를 맡게될겁니다.

이런 업무는 설계에 대한 지식이 필요없고, 오토 캐드 프로그램만 사용할 줄 알면 됩니다.

이 같은 경우 2천만원의 연봉으로 시작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캐드를 활용해서 대우를 받고 싶다면 대학을 가서 전문 지식을 쌓는 것이 좋습니다.